Huh Gak - The Last Night (마지막으로 안아도 될까)

Song Rating: 9.30/10

Song lyrics:

Hangul
마지막으로 안아도 될까
마지막으로 입 맞춰도 될까
마지막 한 번만 처음처럼
우리 웃어볼까

설레는 맘에 밤을 지새고
두근대는 맘 요동을 치던
어제 같은 우리 그때처럼

마지막으로 안아도 될까
마지막 네 온기 품어도 될까
흩어지는 슬픈 향기 기억에 배도록
꼭 끌어안은 젖은 그림자
이 밤을 뒤로 안녕 잠시만 안녕
돌아서기에는 더딘 발걸음

짓궂은 시간 우릴 보채고
약해진 마음 여미어 봐도
그 말만은 쉬이 떼지질 않아

마지막으로 안아도 될까
마지막 네 온기 품어도 될까
흩어지는 슬픈 향기 기억에 배도록
꼭 끌어안은 젖은 그림자
이 밤을 뒤로 안녕 잠시만 안녕
돌아서기에는 더딘 발걸음

우리 힘든 기약 대신
말없이 믿어보기로 해
반드시 한 뼘 더 자란 모습으로
네 앞에 설 테니까

그토록 봐왔던 얼굴
오늘은 유난히 더 예쁘구나
나보다 더
씩씩하게 웃어줘서 고마워
두 점이 된 우리 그림자
이 밤을 뒤로 안녕 잠시만 안녕
다른 길로 향한 서툰 발걸음
애써 재촉하는 낯선 발걸음



Huh Gak – The Last Night Romanization
majimageuro anado doelkka
majimageuro ip majchwodo doelkka
majimak han beonman cheoeumcheoreom
uri useobolkka

seolleneun mame bameul jisaego
dugeundaeneun mam yodongeul chideon
eoje gateun uri geuttaecheoreom

majimageuro anado doelkka
majimak ne ongi pumeodo doelkka
heuteojineun seulpeun hyanggi gieoge baedorok
kkok kkeureoaneun jeojeun geurimja
i bameul dwiro annyeong jamsiman annyeong
doraseogieneun deodin balgeoreum

jisgujeun sigan uril bochaego
yakhaejin maeum yeomieo bwado
geu malmaneun swii ttejijil anha

majimageuro anado doelkka
majimak ne ongi pumeodo doelkka
heuteojineun seulpeun hyanggi gieoge baedorok
kkok kkeureoaneun jeojeun geurimja
i bameul dwiro annyeong jamsiman annyeong
doraseogieneun deodin balgeoreum

uri himdeun giyak daesin
maleopsi mideobogiro hae
bandeusi han ppyeom deo jaran moseubeuro
ne ape seol tenikka

geutorok bwawa**deon eolgul
oneureun yunanhi deo yeppeuguna
naboda deo
ssikssikhage useojwoseo gomawo
du jeomi doen uri geurimja
i bameul dwiro annyeong jamsiman annyeong
dareun gillo hyanghan seotun balgeoreum
aesseo jaechokhaneun naccseon balgeoreum

Date of text publication: 16.01.2021 at 02:49